[처음으로] [앞 면으로]

합리론과 경험론

두 이론의 공통점

두 이론 모두 지각의 표상 이론을 근거로 하고 있다는 공통점이 있다.

진리의 본성 - 정합설, 대응설, 실용설.

진리의 기준 - 경험론, 합리론, 비판론.

1. 합리론(rationalism)

○ 공리적 방법 - 직관과 연역

- 참다운 지식 : 직관적으로 명석 판명한 것에서 출발하여 연역적으로 도출된 것.

← 감각 경험은 종종 우리를 속인다. 그래서 믿을만하지 못하다.

○ 방법적 회의 : 절대적으로 의심불가능한 것을 찾고자 한다.: 아르키메데스의 점.

- 개별적인 것에 대한 회의 : 감각적 지식-꿈의 가설을 통해 확실성에 대해 회의한 다. 환상에 의한 논증을 하기도 한다.

- 보편지에 대한 회의 : 연장(뻗어있음), 모양, 수, 공간, 시간 - 전능한 악마가 순간 순간 나의 논리적인 사고를 속일 수 있다고 가정한다.(전능한 악마의 가설)

○ "나는 생각한다. 그러므로 나는 존재한다."

- 이것은 직관적인 명제로서 명석하고 판명하다.

○ 본유 관념론

- 관념에는 세 종류가 있다. : 외래 관념, 허구 관념, 본유 관념.

1> 외래 관념 : 감각을 통해서 얻어진 관념. 외부에서 얻어진 관념.

2> 허구 관념 : 상상을 통해서 얻어진 관념. 근거 없는 생각.

3> 본유 관념 : 선험적인 것, 사유하는 능력에서 기원하는 관념.

예) 신, 수학의 법칙들, 윤리적 명제들.

○ 라이르니쯔의 감각론

- 우리가 가지고 있는 모든 표상들은 본유 관념이다.

- 감각이란 무의식적인 사유를 말한다.

- 이성의 사유는 감각이 가지는 잠재적인 씨앗을 전개하여 의식적으로 인식한다.

2. 경험론

(1) 로크의 경험론

○ 백지설

- 합리론자들이 가정하는 본유 관념설에 반대하는 백지설 주장.

- 우리의 지식은 감각 경험에서 유래한다.

- 경험은 오관을 통한 감각 경험과 마음 속의 여러 현상인 반성으로 구분된다.

- 복합 관념은 단순 관념의 조합에 의해 생긴 것이다.

○ 제 1 성질과 제 2 성질의 구분

- 제 1 성질 : 크기, 모양, 운동, 정지 등 사물이 가지고 있는 객관적 성질.

- 제 2 성질 : 색, 맛, 향기 등 우리의 주관에 따라서 다르게 감지될 수 있는 성질.

○ 지식의 확실성과 범위

- 마음 밖에 있는 사물을 직접적으로 파악하기 힘들다.

- 관념을 통해 간접적으로 접한다.

- 인식이란 두 개의 관념의 일치 또는 불일치에 대한 지각이다.

- 진리란 두 개의 관념의 올바른 결합 또는 분리를 말한다.

(2) 버클리의 관념론

○ "있다고 함은 지각되어 있음을 말한다."

- 물리적 대상의 실재를 부인한다.

- 제 1 성질도 제 2 성질과 마찬가지로 주관적이다.

- 물리적 대상이란 관념들의 다발에 불과하다.

○ 신

- 우리가 지각하지 않을 때도 신의 마음은 계속 지각하고 있다.

; (버클리의 주장에 따르면) 우리가 생각하지 않을 때나 잠들었을 때 사물이 모 두 사라졌다가 우리가 생각할 때 다시 나타난다는 말이 되므로 이런 문제점을 피 하기 위해서 신의 지각을 끌어들인다.

→ 우리가 생각하지 않을 때도 사물은 존재하게 된다.

(3) 흄의 관념론

○ 인상과 관념 - 마음의 내용

생생함과 강렬함의 차이

○ 마음의 작동 - 관념 결합의 법칙

마음이 관념을 결합할 때는 다음의 세가지 법칙에 따른다.

1> 유사성

2> 시공적 인접성

3> 원인과 결과 - 습관과 믿음에 의한 것.

○ 자아의 동일성 부정

유사성을 파악하는 행위자(agent)를 부정하게 된다.


[처음으로] [앞 면으로]